'7연승' 장정석 감독 "이정후·김혜성 활약 돋보였다"

기사입력 2018.08.10 오후 10:22


[엑스포츠뉴스 청주, 조은혜 기자] 넥센 히어로즈가 한화 이글스를 연이틀 격파하고 7연승 질주를 내달렸다.

넥센은 10일 청주구장에서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한화와의 시즌 16차전, 팀 간 마지막 맞대결에서 9-4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넥센은 시즌 전적 57승56패로 파죽의 7연승을 만들었다. 반면 한화는 50패(60승)째를 마크하며 2연패에 빠졌다.

이날 선발 에릭 해커는 6이닝 7피안타(1홈런) 2볼넷 3탈삼진 3실점(2자책점)으로 시즌 2승을 올렸다. 해커에 이어 이승호, 이보근, 김동준이 뒷문을 책임졌다. 타선에서는 이정후 4안타 2타점, 김혜성 3안타 4타점으로 테이블 세터의 활약이 빛났다. 박병호와 송성문도 멀티히트를 기록했다.

경기 후 장정석 감독은 "선수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준 덕분에 승리할 수 있었다. 특히 테이블세터 이정후, 김혜성의 활약이 돋보였다. 주말에도 좋은 경기 하겠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