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s 차이나] 장경부, 전 여친 폭행 혐의 체포..."폭력엔 이유가 존재"

기사입력 2018.12.05 오후 02:38



[엑스포츠뉴스 한정원 인턴기자] 중국 배우 장경부(장징푸)가 전 여자친구 폭행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달 29일 중국 시나 연예는 장경부가 의도적인 상해 혐의로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그는 7월부터 전 여자친구 나카우라 유우카와 함께 토시 마구의 한 아파트에서 동거를 시작했다.

나카우라 유우카는 일본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장경부에게 폭행을 당해서 치아가 2개 빠졌다. 또한 발로 맞거나 부엌 칼 등으로 위협을 당했다", "탈출을 시도했지만, 그가 둔기로 위협을 가했다"고 밝혔다.


이어, 전 여자친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폭행 증거 사진을 공개했다. 전 여자친구는 "장경부의 폭력은 일상적이었다"고 전했다.

이에 장경부는 "유죄를 인정한다. 그러나 폭력에는 다 개인적인 이유가 존재한다"며 "개인적인 사정이기에 밝히지 않겠다"고 답했다.

현재 유우카는 병원으로 보내져 치료를 하고 약을 복용하고 있다.

장경부는 1991년생으로 영화 '진시명월', '청구호전설', 드라마 '치자나무 꽃 핀다' 등의 작품에 출연해 큰 인기를 끈 배우이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장경부 블로그, 나카우라 유우카 인스타그램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