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한직업' 이하늬 "모든 것 다 내려놓은 작품" 웃음

기사입력 2018.12.17 오전 10:55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이하늬가 '극한직업'에 참여한 소감을 전했다.

17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영화 '극한직업'(감독 이병헌)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이병헌 감독과 배우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공명, 이동휘가 참석했다.

이날 이하늬는 '극한직업'의 관전 포인트를 꼽으며 "저희들의 케미(스트리)가 있다"며 웃었다.

이어 "만약 따로따로 코미디를 했으면 절대 나올 수 없는 색깔들이 저희 5명이 이렇게 서있으면서 보니까 '이게 이런 장면이었나?' 싶은 적도 많았다"고 얘기했다.

또 "저희 5명이 너무나 열심히 하는 배우이지 않나. 코미디는 열심히 하면 안된다는 말이 있는데 다들 정말 열심히 한다. 저도 두렵고 떨리는 부분이 많이 있는데, 이번 작품에서는 다 내려놓은 것 같다.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고 내려놓았다"고 덧붙였다.

'극한직업'은 해체 위기의 마약반 5인방이 범죄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창업한 '마약치킨'이 일약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2019년 1월 개봉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박지영 기자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