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퓨처스팀, 8일부터 일본 가고시마 스프링캠프 실시

기사입력 2019.02.07 오전 09:54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SK 와이번스 퓨처스팀은 8일부터 내달 8일까지 일본 가고시마현에서 29일간 스프링캠프를 실시한다.

SK는 유망주 육성 및 퓨처스팀 선수들의 기량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2013년부터 퓨처스팀 해외 전지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올해는 일본 가고시마현 현립 가모이케 구장에서 진행된다.

이번 캠프에는 이종운 퓨처스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 8명과 선수 19명 등 총 27명의 선수단이 참가하며 1군 1차 스프링캠프(플로리다 베로비치) 종료 후 선수단이 추가 합류할 예정이다.

SK 퓨처스팀은 선수단의 기량 점검 및 실전 감각 향상을 위해 일본 대학팀과 총 4차례 연습경기를 가질 계획이다.

이종운 퓨처스팀 감독은 "이번 캠프 기간 선수들이 탄탄한 기본기를 형성하고 개인별 장점 극대화 할 수 있도록 강도 높은 훈련을 진행 할 계획이다. 또한 선수들이 부상 없이 한 시즌을 건강하게 치를 수 있도록 체력 관리 및 웨이트 트레이닝도 병행 할 것이다. 단계적인 육성을 기반으로 하되 시즌 중 1군 선수들의 부상 및 부진 시 대체 할 수 있는 우수 자원 또한 준비하겠다"고 계획을 밝혔다.

한편, 퓨처스팀 선수단은 8일 오전 8시 45분 대한항공(KE785편)을 통해 출국하며 3월 8일 오후 1시 15분 대한항공(KE786편)을 통해 귀국한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SK와이번스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