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녀 메이크업→박보검 소환…'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 개그 열정 물씬

기사입력 2019.02.12 오전 11:37


[엑스포츠뉴스 김지현 인턴기자] '무엇이든 물어보살'의 선녀 보살 서장훈과 아기동자 이수근의 조언이 답답했던 속을 시원하게 긁어줬다.

지난 11일 방송된 KBS Joy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선녀 보살로 변신한 서장훈과 아기동자 이수근이 몸을 사리지 않는 예능감에 '사이다 조언'까지 더했다.

첫 방송 보다 충격적인 비주얼로 나타난 선녀 보살 서장훈과 아기동자 이수근은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분장으로 개그 열정을 드러냈다. 특히 서장훈은 민낯을 버리고 핑크빛 볼 터치와 새빨간 립스틱까지 바르는 등 사랑스러운 선녀 메이크업을 시도했다.

이어 두 사람은 박보검이 부른 노래를 패러디해 직접 주제가를 만들어 온 것은 물론, 가게 밖으로 나가 상담자를 찾으며 시민들의 고민타파를 위한 적극적인 홍보 활동에 나섰다.

그러나 서장훈과 이수근의 고민 상담은 쉽게 흘러가지 않았다. 시민들의 사연을 알아내기 위해 온갖 눈치로 '촉 레이더'를 발동시켰으나 예언 적중에 연이어 실패하게 된 것이다. 비록 적중률 100%의 고민 맞추기는 실패했지만 이내 두 사람은 자신들의 경험에서 우러난 맞춤 조언에 돌입했다.

서장훈은 '인싸'가 되고 싶다는 개그맨 후배에게 다년간 쌓아온 방송 경험을 바탕으로 조언을 건넸다. 뿐만 아니라 이수근은 2세 아기동자의 콘셉트를 살려 어린아이로 빙의해 파충류 키즈 카페를 운영하는 사장님의 진땀을 빼게 만들었다.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Joy 방송화면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