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히로시마전 0-8 패배로 연습경기 4연패

기사입력 2019.02.18 오후 04:08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 KIA 타이거즈가 일본 히로시마 도요카프와의 연습경기에서 완봉패를 당하며 스프링캠프 4연패에 빠졌다.

KIA는 18일 일본 오키나와 코자신킨스타디움에서 열린 히로시마와의 경기에서 0-8 완패를 당했다. 앞서 야쿠르트 스왈로즈와 두 차례, 주니치 드래건즈와 한 차례 맞붙어 모두 패했던 KIA는 이날로 스프링캠프 연습경기 4연패를 기록했다.

선발 등판한 한승혁은 1회부터 키쿠치와 쵸노에게 연속 안타를 허용, 스즈키에게 우월 스리런을 맞으면서 3실점했다. 이후 도바야시를 낫아웃으로 출루시켰고, 메히아와 사카구라, 노마에게 잇따라 안타를 내주면서 한 점을 더 잃고 강판됐다.

2회부터 마운드에 오른 김기훈은 3회 메히아에게 홈런을 맞으면서 2이닝 2피안타(1홈런) 2볼넷 1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이어 올라온 문경찬은 1이닝을 퍼펙트로 틀어막았으나 5회 하준영이 1이닝 2실점, 6회 박지훈이 1이닝 1실점 했다. 고영창과 이준영은 1이닝 씩을 무실점으로 막았다.

한편 KIA 타선은 토코다와 나카무라, 야사키, 키쿠치로 이어지는 히로시마의 마운드를 공략하지 못하면서 5안타를 올리는데 그쳤다. 김선빈과 최원준, 안치홍, 한준수, 홍재호가 각각 1안타씩을 기록했고, 해즐베이커는 3타수 3삼진으로 아쉬웠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