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민혜연, 6월 결혼…누리꾼도 축하·응원 "행복하세요" [엑's 이슈]

기사입력 2019.04.09 오후 05:5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주진모가 10세 연하 의사 민혜연과의 결혼 소식을 알렸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도 축하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9일 주진모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 코리아 측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주진모 씨가 민혜연 씨와 6월 결혼한다. 장소와 날짜는 비공개다"라고 전했다.

앞서 주진모 측은 "결혼 계획이 있는 것은 맞지만 현재 '빅이슈' 촬영에 집중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입장을 전했던 데에 이어, 두 번째 입장을 통해 주진모의 결혼을 공식화했다.

앞서 주진모는 지난 1월 민혜연과의 열애를 인정했다.

주진모의 예비 신부 민혜연은 서울대 의대 출신 가정의학의로 MBC '기분 좋은 날'은 물론 채널A '나는 몸신이다' 등 다양한 방송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려왔다.

두 사람은 서로 같은 취미 등을 공유하며 바쁜 와중에도 만남을 이어왔고, 열애가 전해진 후 10살의 나이 차이 등이 화제가 되며 주목받아왔다.

주진모는 현재 SBS 수목드라마 '빅이슈' 촬영 중으로, 당분간은 드라마 촬영에 집중할 계획이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도 축하 인사를 전하고 있다. 누리꾼들은 "두 사람이 닮았다"(cho***), "잘 살았으면 좋겠다"(wib***) 등의 메시지로 두 사람의 앞날을 응원했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SBS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