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빈, 조인성과의 근황 공개에 "좋아 보여" 응원 봇물 [엑's 이슈]

기사입력 2019.05.14 오후 05:5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김우빈이 조인성과 함께 봉축법요식에 참석한 근황이 전해지며 관심을 모았다. 비인두암 투병으로 공식 활동을 중단한 후, 한층 건강해진 근황 공개에누리꾼도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고 있는 중이다.

지난 12일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봉축법요식이 진행됐고, 13일 BTN불교TV를 통해 이날 행사 현장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에는 조인성과 김우빈의 모습이 담겨 시선을 모았다. 이날 행사에는 조인성과 김우빈 외에도 박원순 서울시장, 소설가 김홍신 등이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017년 5월 비인두암 진단을 받고 활동 중단을 선언한 이후 현재까지, 틈틈이 전해져오던 김우빈의 근황은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아왔다.

지난해 8월에는 절친한 동료 이종석과 함께 찍힌 영상이, 지난 1월에는 호주에서 연인 신민아와의 데이트 사진이 공개된 바 있다.

이후 복귀설도 불거져나왔고, 당시 소속사 싸이더스HQ 측은 "건강이 호전된 것은 맞지만, 구체적인 복귀 계획은 정해진 것이 없다"는 입장을 전하기도 했다.

봉축법요식 행사에 참석해 한층 밝아진 모습을 보이며 복귀에 대한 기대를 한층 더 높인 가운데, 이날 소속사 측은 "김우빈은 건강하게 잘 지내는 중이다"라고 다시 한 번 그의 근황을 전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건강하게 잘 복귀했으면"(oez***), "얼굴이 좋아보여 다행이네요"(qui***) 등의 글로 김우빈을 응원했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BTN불교TV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