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시트' 조정석 "혼자서 울컥한 적도 있어, 만족스럽다"

기사입력 2019.07.17 오후 04:0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조정석이 '엑시트'에 참여한 소감을 전했다.

17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엑시트'(감독 이상근)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이상근 감독과 배우 조정석, 임윤아, 박인환, 김지영이 참석했다.

이날 조정석은 "영화를 보면서 '내가 저렇게 뛰었고 저렇게 날았고 저렇게 올랐구나' 싶으면서 그 때의 기억이 나더라"며 웃었다.

이어 "울컥하는 장면도 아닌데, 저 혼자 괜히 울컥하고 그랬다. 저는 너무나 만족스러운 것 같다"고 덧붙였다.

'엑시트'는 청년 백수 용남(조정석 분)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임윤아)가 원인 모를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해야 하는 비상 상황을 그린 재난탈출액션 영화로 31일 IMAX 및 2D 개봉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박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