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시트' 임윤아 "액션·클라이밍 준비…육상선수같은 캐릭터 완성"

기사입력 2019.07.17 오후 04:0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임윤아가 '엑시트'를 준비했던 과정을 전했다.

17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엑시트'(감독 이상근)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이상근 감독과 배우 조정석, 임윤아, 박인환, 김지영이 참석했다.

이날 임윤아는 "의주가 정말 지치지 않는 체력을 갖고 있기 때문에 촬영하기 전부터 운동을 하고, 클라이밍을 배웠다. 또 액션스쿨을 다니면서 준비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대본을 보고 체력적으로 힘들지 않을까 생각했는데 현장에서 다들 에너지를 주시고 힘을 낼 수 있었고, 항상 안전하게 촬영할 수 있었다. 그래서 육상선수 못지않은 의주 캐릭터가 나올 수 있던 것 같다"며 웃었다.

'엑시트'는 청년 백수 용남(조정석 분)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임윤아)가 원인 모를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해야 하는 비상 상황을 그린 재난탈출액션 영화로 31일 IMAX 및 2D 개봉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박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