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 클래식' 오픈 첫날부터 긴급 점검…'서버 안정화' 작업

기사입력 2019.08.13 오전 08:39



[엑스포츠뉴스닷컴] 신작 모바일 MMORPG '테라 클래식이 오픈 첫날 긴급 점검을 실시했다.

13일 자정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테라 클래식은 같은 날 오전 8시부터 점검에 들어갔다. 예정된 점검 종료 시각은 오전 9시 30분이다.

점검 내용은 ▲선점 닉네임 캐릭터 생성 불가 현상 일부 수정 ▲튜토리얼에서 진행이 안 되는 현상 수정 ▲ NPC를 따라가는 퀘스트에서 NPC를 터치 시 멈추는 현상 수정 ▲길드 가입 인원수 관련 비정상 현상 수정 등의 게임 시스템 등의 문제와 ▲서버 안정화 등이다.

점검 시간 동안 테라 클래식 게임의 이용 및 접속이 불가하다.

이번 테라 클래식 보상으로 점검 완료 후 점검일 내 게임에 접속한 모든 유저에게 레드 다이아 200개를 지급할 예정이다.

엑스포츠뉴스닷컴 온라인이슈팀 press1@xportsnews.com / 사진=테라 클래식 화면 캡처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