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득점' 강소휘 "팀워크 좋아, 흔들려도 극복하는 힘 생겨"

기사입력 2019.10.30 오후 09:31


[엑스포츠뉴스 장충, 조은혜 기자] GS칼텍스가 IBK기업은행에 완승을 거두며 개막 3연승을 질주했다. 강소휘는 서브에이스만 5개를 폭발시키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차상현 감독이 이끄는 GS칼텍스는 30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V-리그 여자부 기업은행과의 홈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16, 25-20, 25-17)로 승리하고 3연승을 내달렸다. 이날 강소휘는 서브에이스 5개 포함 20득점으로 맹활약을 펼쳤다.

경기 후 강소휘는 "팀워크가 좋은 상태여서 흔들려도 바로 극복할 수 있는 힘이 생긴 것 같다"고 승리 소감을 밝히며 "지난 시즌에는 일정도 좋았고 운도 많이 따랐는데, 이번 시즌에는 확실히 연승을 할 수 있는 힘이 더 세진 것 같다"고 말했다.

경기를 앞두고 서브로 내세웠던 차상현 감독의 전략은 적중했다. 강소휘가 서브에이스 5개, 러츠가 2개, 안혜진이 1개의 서브에이스를 기록하는 등 강한 서브로 기업은행을 흔들었다. 강소휘는 "지난 경기 범실이 많아 연습 때부터 집중하면서 감을 찾아나갔고, 경기까지 이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대표팀을 다녀오면서 빠르고 높은 블로킹을 뚫어보며 한 단계 성장한 느낌이 든다"는 강소휘는 "리시브가 완벽했으면 좋았을텐데, 그래도 20점을 달성한 것이 뿌듯하다"고 이날 경기에 만족스러움을 표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KOVO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