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해"…'컬투쇼' 현아♥던, 미소 유발하는 달달함 #짝사랑 #라이벌 [종합]

기사입력 2019.11.12 오후 03:57


[엑스포츠뉴스 김민성 인턴기자] '컬투쇼' 현아가 공개 연인 던의 응원을 받았다.

12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가수 현아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현아는 쌩얼로 등장했음에도 청초한 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그는 신곡 '플라워 샤워'에 대해 "사운드만 들었을 때는 댄스곡 사운드다. 생소할 수도 있는데 디즈니를 연상케 한다. '라이온 킹', '모아나', '인어공주' 느낌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신나는 느낌이 있는데 삶의 화려한 한때를 피고 지는 꽃에 비유한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퍼포먼스는 기존 무대의 연장선이기도 하면서 현아가 무대에 서는 모습 말고 내면에 있는 모습을 표현하려고 노력했다. 조금 여리고 어디로 튈지 모르는 모습이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DJ 김태균이 "공개 열애 중인 던과 예능에 같이 나온 걸 봤는데 너무 예쁘더라. 오늘도 같이 나왔으면 좋았을 것 같다"고 말하자 현아는 "같이 안 불러주시더라. 그래서 따로따로 라디오를 하고 오늘은 응원을 왔다"고 답했다. 이내 부스 밖에서 현아를 응원하러 온 던이 깜짝 등장했다. 던은 과거 펜타곤으로 활동했을 당시 '컬투쇼'에 출연한 적이 있다며 지금이 더 편하다고 말했다. 

김태균이 "현아 씨가 1년 정도 짝사랑을 했다고 들었다. 고백 받았을 때 어땠냐"고 묻자 던은 "되게 얼떨떨했다. 제가 연습생이었고 현아는 워낙 슈퍼스타여서 좋아한다는 말에도 설마설마했다. 너무 깜짝 놀랐던 기억이 있다. 좋았지만 '왜 나를?'이라는 생각이 컸던 것 같다"며 당시 심정을 떠올렸다.

이에 현아는 "짝사랑한 지 오래됐었다. 고백을 할까 말까 고민했는데 지금 아니면 힘들 것 같았다. '내 마음이라도 표현을 하면 속이 시원하지 않을까'라는 생각에 표현하게 됐다. 그리고 기다리겠다고 했다"며 용기 있게 고백했던 비화를 털어놨다. 

뿐만 아니라 두 사람은 같은 시기에 앨범 발매와 쇼케이스까지 함께 됐다. 이에 현아는 "따로 하게 되면 혹여나 어느 한 쪽에 가셨던 기자님께서 못 오시지 않을까라는 생각에 서로 윈윈하자며 같이 하게 됐다. 회사 안에서는 라이벌인 것 같다.

이를 들은 던에게 "던 씨도 꼭 이기고 싶냐"고 묻자 던은 "저는 꼭 이기고 싶다"며 비장하게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현아는 "익숙하다. 회사 안에서도 분위기가 '던아, 이겨버려야지'라고 한다. 저는 요즘 해피 바이러스가 넘쳐서 '이기세요' 하는데 많은 분들이 꼭 저를 이기시려고 하더라"라며 웃음을 지었다. 끝으로 현아는 응원을 와 준 던에게 "자기 사랑해"라는 멘트를 남기며 달달한 애정을 과시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SBS 보이는 라디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