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두전' 장동윤, 정준호 속이고 이승준과 재회 "왜 절 살렸냐"

기사입력 2019.11.12 오후 10:22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조선로코-녹두전' 장동윤이 자신을 키워준 이승준과 재회했다.

12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에서는 전녹두(장동윤 분)에게 바다를 보러 가자고 하는 동동주(김소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녹두는 윤저(이승준)와 재회했다. 윤저는 위험하니 당장 나가라고 했지만, 녹두는 "왜 저 같은 걸 살려서 아버지가 이런 곳에 계시냐. 왜 어머니를 그렇게 돌아가시게 만들고. 제가 뭐라고"라고 말했다.

녹두는 "그자의 말대로 죽었어야 했다. 절 그냥 버리셔야 했다"라고 했고, 윤저는 "죽은 듯 늘어져 있던 네가 마지막 순간에 울더구나. 대단할 것도 어려울 것도 없는, 인간으로서 마땅히 해야 할 일이었다"라고 밝혔다.

녹두가 "그 결과가 이리 잔혹한데도?"라고 하자 윤저는 "다시 돌아간대도 다시 널 살릴 것이다"라며 도망치라고 했지만, 녹두는 곧 윤저를 구해주겠다는 말을 남기고 나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2 방송화면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