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룰러의 펜타킬' 젠지, 2:0으로 압승…'시즌 10승 달성'

기사입력 2020.03.26 오후 11:02



젠지가 짜릿한 역전승을 만들며 시즌 10승을 기록했다.

26일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2020 LCK 스프링 2라운드 1주차 젠지 대 담원의 경기가 열렸다.

이날 담원은 너구리 장하권, 캐니언 김건부, 쇼메이커 허수, 뉴클리어 신정현, 베릴 조건희가 선발로 나왔다. 젠지는 라스칼 김광희, 클리드 김태민, 비디디 곽보성, 룰러 박재혁, 라이프 김정민이 출전했다.

2세트에서 담원은 제이스, 사일러스, 조이, 칼리스타, 타릭를 선택했다. 젠지는 아칼리, 자르반, 르블랑, 카이사, 세트를 골랐다.    

4분 클리드가 봇에 갱킹을 성공시키며 뉴클리어를 잡아냈다. 6분 클리드는 첫 화염용을 먹으며 초반 이득을 굴렸다. 

9분 클리드가 탑을 찌르면서 라인전을 잘 풀어나가던 너구리가 죽었다. 10분 캐니언이 전령 사냥에 성공했다. 이후 탑에 전령을 풀면서 젠지 1차 탑 타워를 날렸다.

12분 두번째 용타임, 젠지가 빠르게 먹고 빠졌다. 13분 캐니언이 레드 카정 도중 너구리가 잡혔다. 17분 세번째 대지 드래곤이 나오자 두 팀 모두 용쪽으로 모였고 눈치 싸움이 이어졌다. 용을 먼저 친 쪽은 젠지였다. 잠깐 주춤한 젠지를 보고 담원이 용을 먹었다.

이후 담원은 미드로 밀고 나가며 클리드와 라이프를 잡아냈다. 기세를 탄 담원은 미드 1차를 날렸다. 담원은 2번째 전령도 차지했다.

20분 담원은 전령으로 젠지 탑 2차까지 밀었다. 21분 담원은 미드 2차를 밀면서 들어오는 비디디를 잡았다. 23분 젠지는 클리드와 라이프를 내주고 몰래 바론을 성공했다. 

27분 담원은 봇에서 포킹을 세게 넣으며 용을 손쉽게 가져갔다. 31분 미드에서 전투가 펼쳐졌다. 뉴클리어가 라이프를 먼저 잡으며 담원이 대승을 거뒀다.

담원은 미드로 진출, 쌍둥이 타워까지 진격했다. 비디디의 활약으로 넥서스는 터지지 않았지만 담원이 큰 이득을 얻었다. 담원은 용 4스택을 쌓았고 바론까지 시도했다. 그러나 젠지는 바론에 들어가며 대승, 바론도 뺐었다. 룰러는 그대로 펜타킬을 기록하며 경기를 끝냈다.   

tvX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사진=tvX 최지영 기자
보도자료·기사제보 tvX@xportsnews.com
▶tvX는 No.1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엑스포츠뉴스의 영상·뉴미디어 브랜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