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여현수, 배우 은퇴 후 재무설계사 변신 "70kg→100kg 늘어"

기사입력 2020.06.03 오후 11:31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출신 재무설계사 여현수가 현영을 만나 감격했다.

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현영, 조영구, 허경환, 여현수가 출연해 '돈의 맛' 특집으로 꾸며졌다.

"재무설계사가 된 후에도 방송 프로그램에서 저를 많이 불러주지 않더라"고 말한 여현수는 이날 배우였던 과거와 현재의 자신의 모습을 비교하는 사진을 보며 "과거의 웃는 모습은 편하지 않나. 그런데 지금 사진은 살쪘을 때 웃으면 볼이 늘어진다는 것을 알고 편하게 못 웃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오늘 제 살 얘기를 하러 온 것은 아니다. 저는 현영 씨를 보고 싶었다. 제가 재무설계사를 공부할 때, 정석과도 같은 이야기를 했던 존재였다"고 설명했다.

여현수는 "현영 씨가 예전에 '무릎팍도사'에 출연해서 얘기한 연금 내용이 재무설계사들에게는 기본과도 같은 얘기다. 고객들을 만날 때 현영 씨의 영상을 틀어주면서 '노후준비는 이렇게 해야된다'고 말한다. 그래서 지금 스타를 만난 느낌이다"라고 답했다.

이 말을 들은 현영은 "지금도 여전히 그 때 말한 것처럼 연령대별로 받을 연금 준비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