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지르는 다르다" T1, 2대0으로 샌박 압승…'3연승 질주'

기사입력 2020.06.28 오후 09:37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T1이 개막전 패배 이후 3연승을 내달렸다.

28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2020 LCK 서머 스플릿' 1라운드 2주차 샌드박스 대 T1의 경기가 열렸다.

이날 T1은 칸나 김창동, 엘림 최엘림, 페이커 이상혁, 테디 박진성, 에포트 이상호가 등장했다. 샌드박스는 서밋 박우태, 온플릭 김장겸, 도브 김재연, 루트 문검수, 고릴라 강범현이 출전했다.

2세트에서 T1은 케넨, 트런들, 아지르, 칼리스타, 라칸을 선택했다. 샌드박스는 루시안, 그라가스, 이즈리얼, 신드라, 세트를 픽했다.

초반 라인전은 팽팽하게 흘러갔다. 5분 온플릭은 빠르게 첫 화염용을 챙겼다. 9분 전령 타임, 샌드박스는 홀로 떨어진 엘림을 잡아냈다.

11분 탑 미드에서 싸움이 열렸다. 온플릭은 탑에서 칸나를 잡았고, 엘림은 미드 갱킹으로 도브를 킬을 냈다. 여기에 T1은 두 번째 바다용을 차지했다.  

15분 미드에서 페이커가 먼저 물려 죽었다. 샌드박스는 용과 전령을 챙기며 제대로 이득을 봤다. 22분 중요한 대지용이 출현했다. 

두 팀 모두 용에 모였고 한타가 열렸다. 도브의 활약으로 샌드박스가 대승을 거뒀다. 용까지 먹으며 드래곤 3스택을 쌓았다.

28분 용을 두고 대규모 전투가 열렸다. 페이커가 딜량을 폭발하며 용과 한타를 잡아냈다. 기세를 잡은 T1은 바론도 먹었다. 

T1은 바론을 바탕으로 미드, 봇 2차를 파괴했다. 33분 T1은 에포트는 미드에서 먼저 이니시를 걸었고 테디가 활약하며 전투를 이겼다. T1은 그대로 게임을 끝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