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인교진♥둘째 소은 꽁냥 일상…"아빠는 그녀의 손길로 꽃이" [★해시태그]

기사입력 2020.07.01 오후 12:01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배우 소이현이 남편 인교진과 둘째 딸 소은 양의 꽁냥꽁냥한 일상을 공개했다.

소이현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빠는....그녀의 손길로....꽃이 되었다 ㅋㅋㅋㅋㅋ"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동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소은 양은 아빠 인교진의 머리에 핑크색 머리핀을 꽂아주고 있다. 이후 공개된 사진에서 인교진은 머리핀을 이마 위에 꽂은 채 코믹한 표정을 짓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소이현 인교진 부부는 지난 2014년 결혼해 슬하에 두 딸 하은, 소은 양을 두고 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