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조덕길, 조성운으로 개명 [고척:온에어]

기사입력 2020.07.01 오후 08:36


[엑스포츠뉴스 고척, 김현세 기자] 키움 히어로즈 조성운은 기존 조덕길에서 이름을 바꿨다.

조성운은 1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치르는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팀 간 2차전 세 번째 투수로 등판했다. 6월 30일 경기만 해도 조덕길 이름으로 등판했지만 1일 경기에서 개명 후 이름을 올렸다.

키움 관계자는 조성운 등판 직후 "조성운이 조덕길에서 개명했다"며 "한국야구위원회(KBO) 개명 신청은 오늘 해 놓았고 개명 사유는 확인이 필요하다. 한자는 이룰 성, 이를 운 자를 썼다고 밝혔다"고 개명 배경을 알렸다.

조성운은 1-12로 지고 있는 6회 초 등판했고 첫 이닝 삼자범퇴로 마무리했다. 키움은 선발 투수 한현희가 1⅔이닝 11피안타 2볼넷 10실점으로 무너져 초반 승기를 빼앗겼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고척, 박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