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민아 '방관자' 폭로 여파' 설현, '낮과 밤' 하차 요구…"현재 촬영 중"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0.08.10 오후 08:5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가수 겸 배우 설현이 AOA 출신 권민아의 폭로 속 현재 촬영 중인 tvN 새 드라마 '낮과 밤' 하차 요구까지 이어지며 곤란을 겪고 있다.

지난 6일 권민아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AOA와 전 소속사 FNC 엔터테인먼트를 다시 언급하며 설현을 비롯한 한성호 대표, 지민 등의 실명 언급을 했다.

이후 8일 오후에는 심리적인 고통 호소와 함께 극단적 선택을 시도해 응급실에 이송되기도 했다.

논란이 계속되자 누리꾼들은 권민아가 직접적으로 실명을 언급한 설현에 대해 비난의 목소리를 내기 시작했고, 불똥은 현재 설현이 촬영 중인 '낮과 밤'으로 이어졌다.

이에 '낮과 밤' 측은 엑스포츠뉴스에 "현재 예정대로 촬영 진행 중이다"라고 조심스럽게 현장 상황을 전했다.

'낮과 밤'은 현재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들과 연관이 있는 26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의 비밀을 파헤치는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로 설현을 비롯해 남궁민, 이신영, 곽희주, 윤선우, 윤경호 등이 출연한다. 설현은 서울지방경찰청 특수팀 경위 공혜원 역을 연기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