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비, 이효리 임신 계획에 보양식 이벤트…싹쓰리 이별 준비

기사입력 2020.08.15 오후 06:43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가수 비가 이효리와 방송인 유재석을 위해 이벤트를 계획했다.

15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비가 이효리와 유재석을 위해 깜짝 이벤트를 준비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비는 싹쓰리 활동 마지막 날을 앞두고 제작진과 회의를 진행했고, "비룡이라는 캐릭터가 드라마는 아니지만 이상하게 섭섭하더라. 아련하더라. 굉장히 안타까운 게 콘서트나 이런 각종 행사를 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라는 생각이 있다"라며 털어놨다.

김태호 PD는 "사실 올 초에 슈퍼콘서트를 하려고 했었다. 유산슬, 유고스타를 가지고"라며 밝혔고, 비는 "마지막은 뜻깊은 뭔가를 해봐야 하지 않을까. 회식하자고 하면서 여러 번 까이지 않았냐"라며 아이디어를 냈다.

비는 임신을 계획 중인 이효리를 위해 보양식을 준비하고 싶다고 말했고, "두 분 다 보양식 위주로 해드리고 싶다"라며 전복솥밥, 전복버터구이, 소고기 등 준비할 메뉴를 공개했다.

더 나아가 비는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할 수 있는 자리가 됐으면 좋겠다. 야자타임 꼭 해보고 싶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