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체복무 시작' 김호중 '사회복무요원 첫 출근길'[엑's HD화보]

기사입력 2020.09.11 오전 06:10



[엑스포츠뉴스 박지영 기자] 가수 김호중이 10일 오전 서울 서초구청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를 시작했다. 김호중이 첫 출근을 하고 있다.

김호중은 당초 지난 6월 입대 예정이었지만, 입영을 연기하고 병역판정검사 재검을 받았다. 이후 재검에서 불안정성 대관절로 4급 판정을 받아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하게 됐다.

'사회복무요원 첫 출근'



'고개 숙여 인사'



'성실히 복무하겠습니다'



'미소 잃지 않고'



'대체복무 시작'



jypark@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