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휘순♥천예지, 엄용수에 주례 부탁…"세 번째 결혼 예정" (아맛)

기사입력 2020.12.01 오후 10:46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아내의 맛' 박휘순, 천예지가 주례를 부탁하기 위해 엄용수를 찾아갔다.

1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엄용수가 결혼 계획을 밝혔다.

이날 박휘순, 천예지 부부는 어딘가로 향했다. 박휘순은 "내가 아는 회장님 중 이분이 결혼식 주례로 적합한 것 같다"라고 밝혔다. 바로 코미디언 협회장 엄용수였다. 박휘순이 주례를 부탁한다고 하자 엄용수는 아내의 나이를 물었다. 

엄용수는 17살 차이란 말에 "내가 17살 차이 나는 신부와 결혼한 적 있었다"라고 밝혔다. 엄용수는 "주례를 하려면 모범적으로 살아야 했는데, 내 삶이 그렇지 못한다. 결혼은 두 번밖에 안 했고, 이번에 또 결혼하기로 한 사람이 있다. 내년 초에 결혼한다"라고 밝혔다. 

엄용수는 주례 대신 축하 영상으로 대신 하겠다고 했다. 엄용수는 "신랑, 신부 나처럼 살지 마세요"라고 외쳐 웃음을 안겼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조선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