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상훈 "김희선 만날 때 돈 안 써봤다" 자랑 (옥문아들)

기사입력 2020.12.01 오후 11:06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배우 정상훈이 김희선과 얽힌 캐스팅 일화를 공개했다.

1일 방송된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정상훈이 김희선을 언급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숙은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 캐스팅에 대해 "그 역할을 김희선 씨가 추천했다고 하더라"라며 물었다.

이에 정상훈은 "김희선 씨는 원래 캐스팅이 돼 있었다. 감독님이 남자 후보군을 의논을 할 때였다. '어떨까요'라고만 제시했는데 저를 되게 좋아했다고 하더라. 같이 해보고 싶었다고"라며 털어놨다.

이어 정상훈은 "제가 그전에 뮤지컬하고 드라마 찍고 그런 걸 다 알고 계시더라. 나한테 관심이 있었던 거다. 양꼬치엔 칭따오 할 때도 너무 좋아했고 챙겨봤다더라"라며 자랑했다.

특히 정상훈은 "희선 씨랑 연기하고 사석에서 만날 때 돈 한 번도 안 써봤다. 계산을 하려고 해도 어느 순간 다 했더라"라며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