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완선X강문영, 이정후 비주얼에 감탄 "너무 잘 생겼다" (불타는 청춘)

기사입력 2020.12.01 오후 11:48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김완선과 강문영이 이정후의 비주얼에 감탄했다.

1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김완선과 강문영이 이정후의 비주얼에 놀라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멤버들은 이종범의 아들 이정후의 경기를 보기 위해 모니터 앞으로 모였다.

김완선은 "사진 보니까 정말 잘 생겼더라"라고 말했다. 이종범 부부와 친분이 있는 이연수는 모자를 쓴 실물도 정말 잘 생겼다고 얘기해줬다.

멤버들은 이정후가 타석에 들어서자 집중을 하고 지켜봤다. 강문영은 이정후가 안타를 치는 것을 보더니 소녀팬처럼 "너무 잘 생겼다. 어떡해"라고 소리치며 이정후에게서 눈을 떼지 못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