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희, 탈모 스트레스 고백 "출산→머리카락 우수수?…잘 관리해 살아남아" [★해시태그]

기사입력 2021.02.24 오전 09:47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방송인 최희가 근황을 공개했다. 

최희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기분 전환 겸, 또 아기 볼때 편하려고 머리를 잘랐어용"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희는 단정한 헤어스타일로 눈길을 끈다. 출산 후 살이 빠진 듯 갸름한 턱선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와 함께 최희는 "스트레스성 탈모로 꽤 오랫동안 고생한 ... 머리카락에 진심인 편인 저는.. 출산 100일 전후로 머리카락이 우수수 빠진단 이야기에 걱정이었는데 잘 관리한 끝에 그래도 머리카락들 살아남아있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최희는 지난해 4월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 11월 딸 복이를 출산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최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