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은, 아찔한 란제리풍 수영복…토실토실 풍만 볼륨

기사입력 2021.03.17 오후 02:55



모델 신재은이 과감한 콘셉트의 사진을 공개했다. 신재은은 5일과 6일 자신의 SNS 인스타그램에 아찔한 수영복 차림의 자신의 사진들을 게재했다.

신재은은 사진과 함께 "왜 아무도 내 살 안 가져가? 찐 살이 안돌아가", "토실 토실 잰"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신재은은 회사원 모델로 유명세를 탔으며, 2018년 남성지 맥심 표지 모델로 출연한 바 있다. 지난해 모바일 게임 '별이 되어라' CF 모델로 활동하기도 했다.

tvX 박정문 기자 door@xportsnews.com / 사진=신재은 인스타그램
보도자료·기사제보 tvX@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