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현미 "박명수, 밥값 계산하고 나갔더라" 훈훈 미담 (수미산장)

기사입력 2021.04.08 오후 11:27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주현미가 박명수와의 일화를 공개했다.

8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수미산장'에는 트로트 가수 주현미와 딸 가수 임수연이 등장했다.

이날 김수미는 주현미에 대해 "본 일이 없다"며 "연예인 중에 이렇게 안 본 사람은 처음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주현미는 "제가 데뷔했을 떄가 '전원일기' 하실 때다. 분장하고 지나가실 때 인사하고 그랬다"면서 "워낙에 공연하고 집에 있으니까 뵐 일이 없었다"고 답했다.

또 주현미는 박명수가 밥값을 계산해줬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주현미는 "여동생이랑 밥을 먹고 있었다. 명수 씨가 팀이랑 왔는데 내가 계산하려고 나갔더니 이미 계산을 하고 나갔다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박명수는 "선배님이고 두 분이 오셨더라. 인사는 했다. 그래서 요즘은 식당 가면 누구 있나 한 번 본다"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KBS 2TV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