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아이유·비스트…'멜론 뮤직 어워드' 스페셜 라인업 발표

기사입력 2014.11.06 오전 08:37



[엑스포츠뉴스=한인구 기자] 오는 13일 올해 대중음악 시상식의 포문을 여는 국내 대표 음악 시상식 '2014 멜론 뮤직 어워드(MelOn Music Awards 2014)'를 수놓을 스페셜 라인업이 전격 공개됐다.

음악사이트 '멜론(www.melon.com)'을 운영하는 로엔엔터테인먼트(대표 신원수)와 MBC플러스미디어(대표 한윤희)는 '2014 멜론 뮤직 어워드'에서 공개한 스페셜 라인업에 올 한해 뜨거운 사랑을 받았던 '태양', '아이유', '비스트', '걸스데이', '위너(WINNER), '씨스타'의 출연을 확정하며 팬들의 기대감이 높이고 있다고 밝혔다.

올 여름 솔로 정규 앨범을 발표해 타이틀곡 '눈, 코, 입'으로 많은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감성 충만한 R&B 열풍을 이끌었던 태양이 출연해 멜론 뮤직 어워드를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뛰어난 가창력의 소유자 아이유도 올해 리메이크 앨범과 듀엣곡, 피처링 등의 활동으로 가장 바빴던 한해를 보내면서 가요계의 대세로 등극하며 이번 무대에 오른다.

또 데뷔 6년차의 성숙함으로 팬덤뿐만 아니라 각종 음원차트에서도 톱의 자리를 차지하며 최고의 아이돌 그룹으로 자리잡고 있는 비스트도 만날 수 있다. 'Something'을 통해 연초 걸그룹 열풍의 서막을 열며 올 한해 최고의 전성기를 보내고 있는 걸스데이는 특유의 섹시미를 팬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이와 함께 데뷔하자마자 차트 줄세우기를 하며 가요계를 역습했던 괴물 신인그룹 위너(WINNER)는 그 여세를 몰아 이번 2014 멜론 뮤직 어워드 TOP10에 선정돼,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사할 계획이다. 멤버 각자의 다양한 매력으로 폭넓은 인기를 보유한 씨스타 역시 멜론 뮤직 어워드에서 어떤 무대를 보여줄 지 모두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와 관련해 멜론 관계자는 "매해 뜨거운 관심 속에 개최되고 있는 국내 대표 시상식인 멜론 뮤직 어워드는 음악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항상 특별한 무대를 선보이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올해는 유독 다사다난했던 한 해를 보낸 만큼 음악을 매개로 스타들과 함께 서로를 위로하고 하나가 될 수 있는 다양한 무대들로 꾸밀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TOP10에 선정된 10인(팀)을 대상으로 한 아티스트상, 베스트송상, 앨범상과 함께 네티즌인기상 등 각 부문별 수상자를 가리는 2차 온라인 투표가 오는 12일까지 진행된다. 현재 1,400만 건에 육박하는 투표수를 기록할 정도로 뜨거운 투표 경쟁을 벌이고 있다. TOP 10인(팀)에 선정된 아티스트는 2NE1, EXO, god, WINNER, 걸스데이, 비스트, 씨스타, 아이유, 악동뮤지션, 태양(이상 가나다순)이다. 온라인 2차 투표는 멜론 회원이라면 누구나 '멜론 뮤직 어워드' 공식 웹사이트(awards.melon.com) PC웹 및 모바일에서 참여할 수 있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한 멜론 뮤직 어워드는 오는 11월 13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개최되며, 이 날 행사는 MBC뮤직, MBC every1, MBC Queen, 멜론, 1theK 유튜브채널을 통한 전세계 생중계로 국내외 음악 팬들에게 생생한 현장의 열기를 그대로 전할 예정이다.

한인구 기자 in999@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