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차은우 "학창 시절 짝사랑 덕분에 음악에 관심"

기사입력 2020.08.02 오후 06:42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집사부일체' 차은우가 학창 시절 짝사랑을 고백했다.

2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김동현, 양세형, 신성록이 추억을 떠올렸다.

이날 차은우는 사랑, 고백에 대해 "저도 말 잘 못하는 스타일이다"라고 고백했다. 장도연은 "은우 씨도 짝사랑 상대가 있었냐"라고 물었고, 차은우는 "있었다. 전 얘기 못했다"라고 밝혔다.

이승기가 "그 상대가 방송을 보고 나인 것 같다고 연락이 오면 어떨 것 같냐"라고 묻자 차은우는 "뭔가 설레고 긴장될 것 같긴 한데, 추억으로 남기고 싶다"라고 밝혔다. 차은우는 "원래 제가 노래, 춤을 잘 몰랐다. 근데 그분이 FT아일랜드의 팬이었다. 그래서 그때부터 관심을 갖기 시작했다. FT아일랜드 뮤직비디오 많이 찾아보고 그랬다"라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