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홍현희♥제이쓴 카페 준비…"홍현희 앞세워 돈 벌 생각 없어"

기사입력 2020.09.15 오후 10:18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아내의 맛' 제이쓴이 홍현희의 이름을 앞세워 돈을 벌 생각이 없다고 밝혔다.

15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카페를 준비하는 홍현희, 제이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홍현희, 제이쓴 부부는 집 앞에 쌓인 택배들을 확인했다. 제이쓴은 "본격적으로 카페를 준비하려고 한다. 메뉴 개발을 하려고 한다"라고 밝혔다.

박명수가 "홍현희 이름 걸고 프랜차이즈 내려는 거 아니냐. 전에 보면 아내 이름 걸고 많이 하더라"라고 하자 제이쓴은 "제 이름 걸었다. 전 홍현희 씨 앞세워서 돈 벌고 싶은 생각 전혀 없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박명수는 "지금 벌고 있잖아요"라고 일갈해 웃음을 자아냈다.

제이쓴은 커피에 집중했고, 홍현희는 컵 물회를 만들었다. 컵 물회를 먹어본 제이쓴은 "제가 회를 안 먹는데 맛있더라"라면서도 비싸다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조선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