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오인혜 발인, 꽃보다 아름다웠던 모습 기억하며[엑's HD화보]

기사입력 2020.09.16 오후 04:00



[엑스포츠뉴스 박지영 기자] 갑작스럽게 세상과 이별한 배우 오인혜의 발인식이 16일 오후 12시에 인하대학교 부속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된다. 장지는 인천가족공원이다.

오인혜는 지난 14일 오전 인천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상태로 발견됐다. 심폐소생술(CPR) 등 응급처치를 받으며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고 한때 맥박과 호흡이 돌아왔지만 이날 늦은 오후 심정지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36세.

인천 연수경찰서는 오인혜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최초 신고자인 고인의 친구와 가족 등을 상대로 사망 경위를 조사 중이다. 현장에서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타살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았으나 정확한 사인을 알기 위해 부검을 신청했다.

오인혜는 1984년 생으로 2011년 영화 '우리 이웃의 범죄'로 데뷔, 그해 개봉한 영화 '붉은 바캉스 검은 웨딩'에서 주인공을 맡아 이름을 알렸다. 이후 영화 '마스터 클래스의 산책', '설계', 드라마 '마의' 등에 출연하며 활동을 이어왔다. 

최근 유튜브 채널과 SNS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며 근황을 전한 바 있다. 지난달 17일 한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요즘 제가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최근 노래 발매를 앞두고 있다"고 활동 계획을 언급하기도 했다. 당시 "'요즘에는 활동 왜 안 해요?'라는 질문이 너무 힘들게 다가온다. 사람들을 만나기도 싫어졌다"라고 털어놓은 것이 알려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고인의 명복을 빌며 꽃보다 아름다웠던 그의 생전 모습을 사진으로 돌아본다.

2012년 9월 7일, 영화 '광해-왕이 된 남자' VIP시사회 






2012년 9월 24일, MBC 드라마 '마의' 제작발표회






2014년 7월 17일,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레드카펫









2014년 8월 12일, 영화 '설계' 제작보고회






2016년 5월 31일, 영화 '무서운 이야기3' VIP 시사회






2017년 9월 4일,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VIP 시사회






2018년 10월 18일, 영화 '창궐' VIP 시사회






2019년 3월 20일, '서울패션위크 F/W 2019'






jypark@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