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신2' 16년차 정일송, 장윤정·남진 극찬받으며 2R 진출

기사입력 2020.09.16 오후 09:41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트롯신2' 정일송이 장윤정, 남진의 극찬을 받으며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16일 방송된 SBS '트롯신이 떴다2-라스트 찬스'에서는 정일송이 남진의 노래를 선곡했다.

이날 "16년째 신인가수"라는 정일송은 우렁차게 자신을 소개한 후 남진의 '상사화'를 불렀다. 남진은 "연륜이 있어서 그런지 이렇게 깊은 맛을 내기 쉽지 않은데 저보다 더 부드럽고 달콤하다. 부드러우면서도 강한데 그 부분도 잘했다. 엔딩만 조금 더 정돈되면 완벽하다"라고 밝혔다.

장윤정은 "너무 멋있다"라고 밝혔다. 장윤정은 "16년 동안 본인 색깔을 찾은 무대를 많이 했으면 모를까, 그렇지 않은 경우엔 나쁜 습관이 들 수도 있는데 너무 깔끔하게 본인 색깔대로 부르니까 굉장히 섹시했다"라며 "라운드별로 우리를 다 만나지 않냐. 다음엔 꼭 만나봤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