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관중 개막' V리그, 관중 입장은 31일부터[포토]

기사입력 2020.10.17 오후 03:17



[엑스포츠뉴스 수원, 박지영 기자] 17일 오후 경기도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GS칼텍스의 경기가 무관중으로 진행되고 있다.

한국배구연맹(총재 조원태)은 15일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 조치에 따라 점진적으로 2020-21 V리그 관중 입장을 실시한다”라고 발표했다.

관중 입장은 오는 31일 V리그 남자부 수원 한국전력 빅스톰과 천안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 여자부 흥국생명과 김천 한국도로공사 하이패스의 경기부터 가능하다.

jypark@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