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 33주' 김보미, ♥윤전일과 알콩달콩 일상 "내 베프랑" [★해시태그]

기사입력 2020.10.17 오후 04:30




[엑스포츠뉴스 박소연 기자] 배우 김보미가 남편 윤전일과 일상을 전했다.

17일 김보미는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내 베프랑"이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제 입술 엄청 두껍죠..? 보톡스 맞은 거 같은 입술... 입술 터서 뜯고 바로 매운 치킨 먹었더니 입술이 두 배로 두꺼워졌네요. 아파"라고 덧붙였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 김보미는 남편 윤전일에게 기댄 채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다. 김보미는 화장기가 없는 얼굴에도 청순한 미모를 과시하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김보미는 지난 6월 발레리노 윤전일과 결혼해 현재 임신 중이다.

yeoony@xportsnews.com / 사진=김보미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