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신유, 윤시내 '열애' 열창…강진 "게임 끝" 흡족

기사입력 2020.10.17 오후 06:57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불후의 명곡' 신유가 열정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17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첫 주자로 조정민, 신유가 출격했다.

이날 신유는 윤시내의 '열애'를 선곡했다. 신유는 남성팀이 승리할 것 같냐는 질문에 "당연히 승산 있다. 욕심난다. 팀전이기도 하고"라며 트로피에 대한 욕심을 드러냈다. 이어 무대에 오른 신유는 '열애'를 열창했다.

강진은 "게임 끝났다"라고 흡족해했다. 김태우는 강진에게 "아까 신유 씨가 용돈 3만 원 폭로해서 살짝 삐쳤는데, 오늘은 용돈 얼마 정도 줄 수 있을 것 같냐"라고 물었고, 강진은 "호주머니에 있는 거 다 주고 싶다"라고 밝혔다. 김준현이 "평소 지갑에 얼마 가지고 다니냐"라고 묻자 강진은 "지갑 안 가지고 다닌다"라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2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