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삼광빌라!' 이장우♥진기주 애틋 포옹…로맨스 급물살 [종합]

기사입력 2020.10.17 오후 09:12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오! 삼광빌라!' 이장우와 진기주가 포옹했다.

17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 9회에서는 우재희(이장우 분)가 이빛채운(진기주)과 포옹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정원(황신혜)은 회사에서 우연히 이빛채운과 마주쳤다. 김정원은 이빛채운을 자신의 사무실로 데려갔고, "어제 전화로 사과는 했고. 얼굴 보고 해야 되는데 쑥스러우니까 일단 전화로. 나 좀 비겁했지"라며 미안해했다.

이빛채운은 "아니오. 좋았어요. 짐작하셨던 대로 좋은 사람이라고 해주셔서요. 기뻤습니다"라며 털어놨다.




더 나아가 김정원은 "고마워요. 내 사과 산뜻하게 받아줘서. 억울했던 시간 되돌릴 수도 보상받을 수도 없겠지만 지금부터라도 우리 좋은 사이이면 참 좋겠다"라며 밝혔고, 두 사람은 모녀 관계라는 사실을 모른 채 서로에게 애틋함을 느꼈다.

또 우재희는 장서아(한보름)가 갑작스럽게 회사로 찾아오자 당황했다. 우재희는 장서아와 이빛채운이 마주칠까 봐 걱정했고, 이빛채운을 데리고 몸을 숨겼다.

이빛채운은 우재희가 여자친구를 따돌린다고 생각했고, 관계를 제대로 정리해야 한다며 발끈했다.

우재희는 "나한테 여자친구 있는 것 같아서 불편해요? 자신도 모르는 질투심?"이라며 능청을 떨었고, 이빛채운은 우재희에게 반박하며 티격태격했다.




이후 이빛채운은 건축사무소 직원에게 "아까 보니까 우 소장님 여친 온 거 같던데"라며 물었고, 건축사무소 직원은 "자주 와요. 내가 볼 때 여친님이 더 많이 좋아해"라며 맞장구쳤다. 이빛채운은 "그러면서 무슨"이라며 발끈했고, 우재희에게 여자친구가 있다고 확신했다.

특히 이빛채운은 우연히 길에서 우재희를 발견했다. 앞서 우재희는 정민재(진경)와 우정후(정보석)가 이혼 서류를 법원에 제출했다는 사실을 알게 된 바 있다.

이빛채운은 "무슨 일 있어요?"라며 우재희의 표정을 살폈고, 우재희는 "아니에요. 집에서 봐요"라며 등을 돌렸다. 이빛채운은 "와요. 태워줄게요"라며 손을 잡아끌었고, 우재희는 이를 거부하다 이빛채운을 끌어안아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