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김강우, 임지호 셰프 마이웨이 경로에 '당황'

기사입력 2020.10.17 오후 09:35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정글의 법칙' 배우 김강우가 셰프 임지호의 마이웨이 경로에 당황했다.

17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with 헌터와 셰프'에서는 산, 바다, 낚시 팀이 나섰다.

이날 임지호, 김강우는 산으로 향했다. 임지호는 김강우를 위해 울타리를 내려주기도. 김강우는 인터뷰에서 "전 걱정이 앞섰다. 전날 김구라, 공승연 씨가 셰프님을 따라갔다가 너무 힘들었다고 하길래 불안한 마음이 들었다"라고 밝혔다.

임지호는 가다 무언가를 발견하고는 멈춰 섰고, 이를 모른 김강우는 계속 앞으로 갔다. 뒤늦게 임지호가 없단 사실을 안 김강우는 "말씀 좀 해주세요"라며 임지호에게 달려가 웃음을 안겼다. 김강우는 "자꾸 없어지셔서 지켜보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후에도 임지호는 대나무밭으로 올라갔고, 김강우는 열심히 따라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