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넉살 "탈모 의혹? 아직 머리 빼곡하다"

기사입력 2020.10.17 오후 11:26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래퍼 넉살이 탈모 의혹에 해명했다.

17일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는 넉살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넉살은 대머리와 탈모 의혹을 받았던 사진을 거론하며 "실제로 개코 형이 걱정하면서 연락이 왔었다. '늦었다고 생각할 땐 더 늦는다'며 자신이 아는 원장님 연락처를 주시더라"고 말했다.

넉살은 "브루스 윌리스처럼 조금씩 갉아먹고 있다"면서도 "아니다. 아직 머리 빼곡하다"고 주장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