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신승환X황찬섭X예지X미노, 반가운 얼굴들 [종합]

기사입력 2020.10.18 오후 07:36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배우 신승환, 씨름선수 황찬섭, 가수 예지, 프리스타일 미노의 정체가 공개됐다.

18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3연승에 도전한 '얌전한 고양이가 가왕석에 먼저 올라간다 부뚜막 고양이'와 이에 맞선 새로운 도전자 8인의 1라운드 무대가 전파를 탔다.

이날 1라운드 첫 번째 대결에서 '가왕석 나 혼자서 걷고 싶다 여수 밤바다'와 '춘천 가는 기차는 가왕석으로 가네 춘천 가는 기차'는 송골매의 '어쩌다 마주친 그대'로 유쾌한 에너지를 발산했다.

'가왕석 나 혼자서 걷고 싶다 여수 밤바다'가 2라운드에 진출했고, '춘천 가는 기차는 가왕석으로 가네 춘천 가는 기차'의 정체는 신승환으로 밝혀졌다.




1라운드 두 번째 대결에서 '모래판 대신 무대 뒤집으러 왔다 씨름 한 판'과 '계란이 왔어요 싱싱한 노래도 왔어요 계란 한 판'은 더 넛츠의 '사랑의 바보'로 감미로운 음색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모래판 대신 무대 뒤집으러 왔다 씨름 한 판'이 판정단의 선택을 받았고, '계란이 왔어요 싱싱한 노래도 왔어요 계란 한 판'의 정체는 황찬섭으로 밝혀졌다.

1라운드 세 번째 대결에서 '오늘은 빌보드 대신 가왕석 접수한다 다이너마이트'와 '가왕석에서 화석 될래요 암모나이트'는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수준급 가창력을 뽐냈다. 

판정단 투표 결과 '가왕석에서 화석 될래요 암모나이트'가 승리했고, '오늘은 빌보드 대신 가왕석 접수한다 다이너마이트'의 정체는 예지로 밝혀졌다.




1라운드 네 번째 대결에서 '반지 대신 황금가면 가질래요 마이 프레셔스 반지원정대'와 '내 무대는 환불 안 돼요 가왕석 컴온 환불원정대'는 신화의 'T.O.P.'로 마지막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반지 대신 황금가면 가질래요 마이 프레셔스 반지원정대'가 2라운드에 올랐고, '내 무대는 환불 안 돼요 가왕석 컴온 환불원정대'의 정체는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