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다이너마이트=예지, 반전 실력 '깜짝'…윤상 "연락 줘라" 러브콜

기사입력 2020.10.18 오후 08:40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가수 예지가 숨겨둔 보컬 실력을 뽐내며 만능 뮤지션의 면모를 드러냈다.

예지는 18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 다이너마이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예지는 1라운드 대결 상대인 암모나이트와 방탄소년단의 ‘Dynamite’(다이너마이트)를 완벽 소화하며 남다른 끼를 펼쳤다. 특히 예지는 독보적인 보이스와 남다른 리듬감으로 다이내믹한 라이브 무대를 완성시키며 현장의 열기를 고조시켰다.

또한 그룹 펜타곤의 후이, 아스트로의 MJ와 함께 ‘Dynamite’에 맞춰 탁월한 댄스 퍼포먼스를 선보여 방송에 활기를 더했다.

이어진 솔로 무대에서 가수 이하이의 ‘Rose’(로즈)를 선곡한 예지는 매력적인 보컬과 풍부한 표현력으로 믿고 듣는 라이브 실력을 입증, 안방극장의 눈과 귀를 매료시켰다.



정체를 공개한 예지는 “‘생각보다 잘 웃고, 착하다’라는 말을 많이 듣는다. ‘생각보다’라는 말의 의미가 생각이 많이 들더라. 누구나 마음 속에 날이 있다고 생각한다. 매사 날이 서 있지는 않는다”라고 속내도 밝혔다.

이어 “아이유의 ‘나만 몰랐던 이야기’를 너무 좋아해 윤상 선배님과 꼭 작업해보고 싶다”라고 말하자 윤상은 “영광이다. 연락 줘라. 노래를 너무 잘해서 깜짝 놀랐다”라고 화답해 훈훈함까지 자아냈다.

현재 예지는 오는 22일 신곡 ‘미묘’(迷猫)로 컴백을 앞두고 준비에 한창이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