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유진 "두 딸, 기태영 닮아…아빠가 똑똑한 사람"

기사입력 2020.10.18 오후 09:28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배우 유진이 두 딸과 기태영을 언급했다.

18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유진이 게스트로 출연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서장훈은 "벌써 딸들이 여섯 살, 세 살이다. 두 딸이 유진 씨를 닮았냐"라며 물었고, 유진은 "아빠를 더 많이 닮은 것 같긴 하다"라며 밝혔다.

이에 서장훈은 "아빠도 인물이 좋아서 누굴 닮아도 아이들이 예쁠 거 같다. 그래도 성격이 더 닮은 건 누구냐"라며 궁금해했다.

유진은 "둘째가 조금 더 생긴 것도 그렇고 성격도 저랑 가깝지 않나 싶다. 첫째는 아빠를 진짜 많이 닮았다"라며 설명했다.

또 신동엽은 "큰딸은 또래에 비해 말도 잘하고 정말 똑똑하다. 그건 누구 닮은 거냐"라며 질문했고, 유진은 "아빠가 똑똑한 사람이더라"라며 기태영을 칭찬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