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희선, 이상민X임원희X탁재훈에 연애 조언 '솔직'

기사입력 2020.10.18 오후 10:14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배우 김희선이 임원희, 가수 이상민, 탁재훈의 성격을 분석했다.

18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희선이 이상민, 탁재훈, 임원희의 단점을 언급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상민은 "우리는 왜 이렇게 여자친구가 없을까"라며 물었고, 김희선은 "내가 오빠들을 보면 잠깐 봤는데도 약간 이제는 보이는 거 같다. (내가) 나이가 드니까"라며 털어놨다.

이상민, 임원희, 탁재훈은 단점을 지적해 달라고 부탁했고, 김희선은 "내 느낌이니까 다른 사람들은 안 그렇다. 막내 상민 오빠부터. 다 좋다. 요리 잘하고. 솔선수범해서 오빠가 했다. 근데 친해서 말하는 건데. 상민이 오빠 언제 저 허세를 버리냐"라며 돌직구를 날렸다.

탁재훈은 "너 신들렸냐. 뭘 그렇게 정확히 보냐"라며 맞장구쳤고, "옛날에도 있었는데 옛날에는 멋있었다. 40대가 되어 가면서 줄어들어야 하는데 여전하다. 빛 좋은 개살구다"라며 덧붙였다.

이어 김희선은 임원희에 대해 "자신감만 조금 키우면. 말할 때 확고하고 밀어붙이는 그런 게"라며 밝혔다.

특히 김희선은 "오빠 얼마 전에 프로그램 들어갔냐. 우리 사랑할 수 있을까. 못 하실 거 같다. 하나부터 열까지 너무 다 농담 같다. 오빠가 진심을 담아서 이야기를 해도 뭔가 뒤에 우식려는 반전이 있겠지 하고 믿음이 잘 안 가"라며 못박았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