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홈즈' 박시은♥진태현, 우승 자신감 "집 보러 다니는 거 좋아해"

기사입력 2020.10.18 오후 11:19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박시은, 진태현 부부가 '구해줘 홈즈'에 출연해 자신감을 뽐냈다.

18일 방송된 MBC '구해줘 홈즈'에는 인턴 코디로 지상렬, 박시은·진태현 부부, 김환이 출연했다.

지상렬은 "홈즈에 장판 좀 깔러 나왔다"며 "신식 이런 건 별로 안 좋아한다. 아날로그를 좋아한다"고 전했다.

박시은은 집 인테리어에 대해 "딸이 집으로 들어오면서 같이 살고 있다. 같이 가구를 사와서 조립을 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또 매물을 찾아 김포로 향한 박시은, 진태현 부부는 "저희 집보러 다니는 거 되게 좋아한다. 구조를 꼼꼼히 잘 본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날의 의뢰인 가족은 쌍둥이 남매가 맘껏 뛰어놀 수 있는 단독주택을 원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