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 키즈 "초심으로 돌아가 준비, 콘서트 금단 증상 왔다" (비욘드라이브)

기사입력 2020.11.22 오후 03:41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스트레이 키즈가 첫 온라인 콘서트를 열게 된 소감을 전했다.

그룹 스트레이 키즈(방찬, 리노, 창빈, 현진, 한, 필릭스, 승민, 아이엔)는 22일 오후 첫 온라인 단독 콘서트 'Beyond LIVE - Stray Kids 'Unlock : GO LIVE IN LIFE''(비욘드 라이브 - 스트레이 키즈 '언락 : 고 라이브 인 라이브' 이하 'Unlock : GO LIVE IN LIFE')를 개최했다.

이날 승민은 "그동안 무대를 열심히 해오지 않았나. 오늘 오프닝 무대가 시작되는 순간, 콘서트는 역시 어떤 것과도 비교할 수 없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 진짜 열심히 준비했다. 스테이에게도 '살아있다'는 느낌을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한은 "안타깝게 투어를 멈추게 돼서 너무 아쉬웠다. 저희는 거의 콘서트 금단 증상이 왔었다. 그래서 오프닝부터 열심히 한 것 같다. 이런 떨림이 오래 전이다"라고 전했다.

또 현진은 "우리가 초심으로 돌아가서, 첫 콘서트를 준비했을 때의 그 마음가짐으로 무대를 꾸며봤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창빈은 "첫 온라인 콘서트라 이 생생함을 어떻게 전달드릴 수 있을지 고민이 많았다"면서도 온라인 콘서트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스트레이 키즈는 다채로운 무대로 팬들과 소통하며 특유의 에너지를 뽐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JYP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