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온' 지의정, 성공적인 안방극장 신고식 "낯설지만 많이 배웠다"

기사입력 2021.01.13 오전 10:58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배우 지의정이 드라마 '라이브온'으로 안방극장 신고식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의정은 13일 소속사 배우앤배움EnM을 통해 지난 12일 종영한 JTBC 월화드라마 '라이브온'으로 드라마에 처음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라이브온'은 트렌디함과 유명세가 곧 계급이 되는 서연고등학교에서 인기 피라미드 정점에 있는 안하무인 스타 백호랑(정다빈 분)이 자신의 과거를 폭로하려는 익명의 저격수를 찾고자 완벽주의 방송부장 고은택(황민현)이 있는 방송부에 들어가게 되면서 벌어지는 로맨스 드라마다.

지의정은 "첫 드라마인 '라이브온'이 끝날 때까지 설레는 마음이다. 아직 촬영장이 낯설었지만, 현장에서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다. 또 연기에 관해서도 많은 공부가 됐다. 앞으로 더 많이 배우고 싶다. 기회를 주신 감독님과 제작진분들, 함께 연기한 배우들에게도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지의정은 극 중 백호랑을 싫어하며, 백호랑을 사칭한 박혜림(강해림)의 친구 역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로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또한, 안정적인 연기 호흡으로 극의 원활한 흐름에 일조했다.

배우앤배움EnM 임채홍 대표는 "지의정은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가진 배우다. '라이브온'에서 쌓은 경험을 바탕으로 앞으로 더 다양한 모습을 대중들에게 보여 줄 계획이다. 지의정이 자신의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배우앤배움EnM도 물심양면으로 도울 것이다"고 말했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