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종철♥황규림 부부, 정인이 양부모 재판 관심 독려 "미안해" [★해시태그]

기사입력 2021.01.13 오후 12:10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코미디언 정종철, 배우 황규림 부부가 정인이 양부모 재판에 대한 관심을 독려했다.

정종철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인아, 미안해. 오늘이 재판을 하는 날이라고 하더구나. 하늘에서 하나님께 예쁜 사랑 받고 있으렴. 
1월 13일을 아저씨, 아줌마들이 지켜보고 있을게. 오늘이 더욱 중요한 날 이었기에 오늘에야 고백해 정인아 미안해"라는 글을 게재했다.

황규림 역시 같은 날 개인 인스타그램에 "정인아 미안해. 미안하다는 말도 미안해"라는 글로 정인 양을 추모했다. 또한 그는 '1월 13일'을 강조, 첫 재판날임을 강조하기도 했다.

앞서 SBS 시사교양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를 통해 입양 271일 만에 세상을 떠난 정인 양의 사건이 조명돼 많은 이들을 분노케 했다.

한편 이날 서울남부지법에서는 각각 아동학대처벌법 위반(아동학대치사), 아동복지법 위반(아동유기·방임) 등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양모와 양부의 첫 재판이 열린다.

jinhyejo@xportsnews.com / 사진=정종철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