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성→김산하, 전율+감동 다 잡았다…빅매치 향연 예고(트롯 전국체전)

기사입력 2021.01.13 오후 05:57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인턴기자] ‘트롯 전국체전’이 한층 더 치열하고 화려한 무대의 향연을 예고했다.

16일 방송되는 KBS 2TV ‘트롯 전국체전’ 7회에서는 지난 회에 이어 상대를 향해 “너 나와”를 연발하는 참가선수들의 1 대 1 데스매치가 그려졌다.

특히 강력한 우승후보로 꼽히는 진해성과 진해의 별을 잡고 새로운 별이 되겠다고 선포한 김산하의 미리 보는 결승전을 비롯해 한 치의 양보와 자비 없는 무대들이 웃음과 감동, 재미를 모두 선사할 예정이다.


“밟고 올라가겠다”며 상대 선수에게 살벌한 경고를 전한 상호와 상민의 무대는 물론, 대체불가 파워 가창력의 소유자 반가희, 제주의 에이스로 급부상하고 있는 노력의 아이콘 정주형, 어머니 임주리의 창법을 쏙 빼닮은 재하의 품격있는 무대 등도 이어진다.

또한 이송연과 공서율, 완이화 등 아직 데스매치를 진행하지 않는 넘사벽 실력의 참가선수들이 대거 출격을 예고, 누구를 만나 어떤 곡으로 초호화 무대를 꾸밀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트롯 전국체전’은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KBS2 ‘트롯 전국체전’ 예고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