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돈, '옥문아들' 복귀 확정 "2월 9일 녹화 참여"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1.01.14 오전 11:27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코미디언 정형돈이 '옥문아들'에 복귀한다.

KBS 2TV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이하 '옥문아들') 측은 14일 엑스포츠뉴스에 "정형돈이 2월 9일 녹화에 참여할 예정"이라며 "복귀 첫 방송은 2월 23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형돈의 빈자리를 대신해 스페셜 MC로 투입된 그룹 슈퍼주니어 김희철은 정형돈의 복귀 전 방송분까지 활약을 이어가며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앞서 정형돈은 지난해 11월 불안장애 악화 등 건강상의 이유로 방송 활동 잠정 중단을 선언했다. 당시 그는 '옥문아들'을 비롯해 출연 중이던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바 있다.

이후 건강을 회복한 정형돈은 지난해 12월 방송 활동 복귀를 알렸다. 그는 JTBC '뭉쳐야 찬다' 시즌1 마지막 녹화 참여를 시작으로, 채널A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에도 참여하며 본격 활동을 재개했다.

jinhyejo@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