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무한도전' 시즌2에 대한 어려움 토로...'사극복장' 먹방 도전 [종합]

기사입력 2021.01.14 오후 03:10


[엑스포츠뉴스 이슬 인턴기자] 유재석이 '무한도전' 시즌2에 대한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14일 MBC '놀면 뭐하니?'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통해 유재석이 팬들과 소통 시간을 가졌다.

댓글을 통해 시청자들과 소통하던 유재석은 김종민의 댓글을 발견했다. 김종민이 "형 거기서 뭐하세요?"라고 묻자 유재석은 "본인이 자발적으로 들어온 게 아닐 거다"라고 추측했다. 이어 "제작진이 라이브 방송을 한다고 알려줬을 거다"라고 덧붙였다.


곧이어 데프코도 채팅창에 "보이시나요? 내 마음"이라며 모습을 드러냈다. 유재석은 "데프콘은 지금 하는 프로그램이 '놀면 뭐하니?'밖에 없다"라며 남다른 데프콘의 '놀면 뭐하니?'를 향한 애정을 밝혔다.

유재석은 "혼자서 하는 프로그램인데 다른 사람들이랑 왜 같이 하냐"는 반응에 "현실적으로 코로나 시즌에 다양한 아이템을 하는 게 쉽지 않다"라고 솔직하게 말했다. 또 "많은 분들의 도움이 있어야 하고 그 분들이 함께해줘야 오래 갈 수 있다"라며 겸손함을 드러냈다.

이날 오후 6시에 진행되는 '먹방' 라이브 방송의 메뉴를 추천받던 유재석은 "데프콘이 킹크랩을 발라준다는데"라며 폭소했다. 유재석은 "데프콘이 발라준 건 별로 먹고 싶지 않다. 부담스럽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데프콘 자체도 밥을 잘 챙겨먹지 못하는데 나를 먹여주면 눈물이 앞을 가린다"고 말했다.

시청자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받던 유재석은 시청자들의 다양한 추천 중 '사극 복장'을 꼽으며 "방송에서 많은 음식을 먹어봤지만 라이브로 먹방을 하는 건 처음일 거다"라고 기대감을 높였다. 끝으로 유재석은 "많은 양의 음식을 먹을 수 있는 건 아니지만 음식을 좋아한다. 잘 준비해서 라이브 방송을 해보겠다"라며 포부를 밝혔다.

유재석은 이전 방송 '무한도전' 시즌2에 대해 "감사하지만 하고 싶어하지 않다고 한 멤버도 있다. 현실적으로 힘들다"고 솔직하게 밝히며 "후반부에 함께한 멤버들도 있지만 '무한도전'의 리즈 시절, 오리지널 멤버들을 많이 그리워하시는 걸 알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토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유튜브 방송 화면